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주목받는 스마트시티, '데이터 기반 기술' 투자로 경쟁력 확보해야..

기사승인 2019.04.04  14:41:46

공유
default_news_ad2

- 전세계 시장 연평균 10%대 성장률, ‘데이터 기반 스마트시티’에 주목

2020년 전세계 스마트시티 시장 규모가 1조5000억달러(한화 1700조원)에 달할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민간 주도형 ‘데이터 기반 스마트 시티’에 대한 투자가 시급하다는 분석이 나왔다.

삼정KPMG가 발간한 ‘데이터 중심의 도시 운영, 데이터 기반 스마트시티를 주목하라’ 보고서에 따르면, 스마트시티 시장은 향후 4~5년간 연평균 10%대 이상의 성장을 보일 것으로 분석됐다. 

현재 각국 중앙정부와 지자체들이 스마트시티에 대한 프로젝트를 발주하고 투자를 지속하면서 전세계적으로 스마트시티 구축이 확산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데이터 기반 스마트시티는 교통·에너지·환경 등의 분야에서 각각 발생하는 도시 데이터를 상호 연계해 빅데이터로 통합 관리하는 도시를 의미한다. 데이터 기반 스마트시티가 성공적으로 운영되면 도시 운영 환경의 복잡성을 줄이고 문제 해결을 위해 수집한 정보를 결합해 시민들이 겪는 다양한 불편함도 감소될 것으로 예상된다.

[삼정KPMG 보고서]

보고서는 데이터 기반 스마트시티의 디지털 신기술은 1단계 요소기술과 2단계 실현기술을 통해 구현될 것으로 예측했다.

1단계 요소기술인 IoT, 비전, 플랫폼, 엣지컴퓨팅, 클라우드, 알고리즘의 조합으로 이뤄지면서 사물인식, 음성인식, 자연어처리와 같은 인공지능(AI) 처리과정을 거쳐 2단계 가치실현 기술인 챗봇, 로봇작동, 증강현실(AR)로 구현 가능하다는 설명이다.

또 1·2단계 기술이 사용자 참여형 공간(Living Lab)의 자발·지속적 거래구조화 모델링으로 융합되면서 스마트시티의 궁극적 목표인 도시민 행복 증진과 건전한 혁신 비즈니스 탄생이 가능해질 것으로 전망했다.

또 성공적인 스마트시티 운영을 위한 중점 기술요소로는 ▲인터페이스 ▲어플리케이션 ▲애널리틱스 ▲인프라 ▲스마트 보안기술을 꼽았다.

한편 전세계적으로도 스마트시티 구축이 확산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은 도시문제의 해결을 위해 지방자치단체 대상 ‘스마트시티 챌린지’를 추진하고 있으며 2017년부터 총 1억4000만달러의 신규 투자가 진행되고 있다. 

싱가포르는 2014년부터 3D 체험 플랫폼인 ‘버추얼 싱가포르’를 도입해 전 국토를 가상현실로 구현 및 시뮬레이션 함으로써 교통 정체, 자연재해, 열섬 현상 등의 도시 문제를 해결해 나가고 있다.

스페인 바르셀로나는 ‘스마트+커넥티드 시티파킹’ 프로젝트를 통해 시민들의 주차 공간 탐색 문제를 해결 중이다. 바르셀로나의 시내 주차장 운영 수익이 연간 5000만달러 증가하는 효과를 얻었다.

삼정KPMG 스마트 산업 리더인 박문구 전무는 “성공적인 데이터 기반 스마트시티를 조성·운영하기 위해서는 도시민 경험과 창의적 비즈니스 모델 활성화를 목표로 실물경제와 데이터간 거래구조 수립 및 변화 관리를 주도하는 피드백 조직을 활용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또 “도시 내 다양한 데이터를 활용한 거브넌스를 구축하고, 스마트시티 글로벌 표준체계 수립에도 주도적으로 참여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최태우 기자 desk@theinterface.kr

<저작권자 © 인터페이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set_C1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