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페이스북 계정정보 탈취 악성코드’ 주의하세요

기사승인 2018.08.21  14:01:07

공유
default_news_ad2

안랩이 최근 페이스북 계정정보를 탈취하는 악성코드를 발견하고 사용자의 주의를 당부했다.

안랩에 따르면 사용자 PC가 이 악성코드에 감염되면 ‘구성을 위한 파일을 찾을 수 없으며 응용프로그램을 재설치 하라’는 가짜 알림창이 화면에 표시되고 그와 동시에 백그라운드에서 사용자 몰래 악성 행위를 수행한다.

감염 이후 악성코드는 사용자 PC에서 사용하는 모든 종류의 웹 브라우저 프로그램을 탐색해 웹사이트 계정 데이터베이스를 수집한다. 이와 함께 사용자 PC에 존재하는 페이스북 인증 정보를 확인해 페이스북 계정 정보를 탈취한다. 또 IP 정보 등 사용자 PC의 시스템 정보를 C&C(Command & Control) 서버로 전송한다.

특히 이번 악성코드는 감염 PC에 가상 머신이나 악성코드 분석 프로그램 등 분석 환경의 구성 여부를 체크하는 특징이 있다. 분석 환경이 구성돼 있는 경우 악성 행위를 종료하고 그렇지 않다면 악성 행위를 실행하는데 이는 악성코드 분석가의 상세 분석 및 탐지를 회피하기 위한 목적으로 추정된다고 안랩은 설명했다.

안랩은 이와 같은 악성코드의 피해를 줄이기 위해서 ▲소셜미디어(SNS)에서 공유되는 출처 불분명 URL 링크 실행 자제 ▲OS(운영체제) 및 인터넷 브라우저(IE, 크롬, 파이어폭스 등), 오피스 SW 등 프로그램 최신 보안 패치 적용 ▲백신 최신버전 유지 및 실시간 감시 기능 실행 등 보안 수칙을 실행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안랩 ASEC대응팀 박태환 팀장은 “공격자가 탈취한 계정으로 해당 계정의 온라인 지인들에게 악성 URL을 공유하거나, 지인을 사칭해 금전을 요구하는 등의 행위를 할 가능성이 있다”며 “이번 악성코드는 해외에서 발견됐지만 국내에서도 해외 페이스북 사용자와 소통하는 경우가 많아 주의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광재 기자 voxpop@internews.kr

<저작권자 © 인터페이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set_C1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