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한컴그룹, 창업투자회사 설립…4차 산업혁명 분야 스타트업 육성

기사승인 2018.04.04  15:12:47

공유
default_news_ad2

한글과컴퓨터그룹(이하 한컴그룹)이 4차 산업혁명 분야 스타트업 육성을 통해 그룹 차원의 신성장동력을 발굴하고 기술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창업투자회사(이하 창투사) 한컴인베스트먼트를 설립했다고 밝혔다.

지난 2월부터 한컴인베트스먼트 설립을 추진해온 한컴그룹은 지난달 27일 중소벤처기업부의 신규 창투사 등록 허가를 받으면서 본격적인 투자 활동에 나서게 됐다.

한컴인베스트먼트는 한컴그룹의 신성장동력 확보를 위해 4차 산업혁명의 유망 기술을 보유한 스타트업을 대상으로 투자하는 한편 국내 대표 벤처기업으로 의미 있는 이정표를 남긴 한글과컴퓨터와 한컴MDS의 경영 노하우 전수, 인적 네트워크 공유 등 체계적인 지원을 한다는 계획이다.

한컴인베스트먼트의 대표에는 지난해 한글과컴퓨터의 산청 인수합병(M&A)과 지난 3월 한컴유니맥스의 스팩(SPAC) 상장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한 송문규 그룹기획조정본부장을 선임했다.

또 창투사로서의 전문성 확보를 위해 삼성증권, NH증권에서 투자(IB)업무를 담당하고 마이다스동아 인베스트먼트 설립에 참여했던 김태현 상무를 투자본부장으로 영입했다.

한컴그룹은 향후 한컴인베스트먼트가 국내 대표 창투사로 성장할 수 있도록 추가 증자, 사모펀드(PEF) 설립 등 적극적인 지원을 이어갈 계획이다.

한컴그룹은 이번 창투사 설립을 통해 4차 산업혁명 분야의 유망 스타트업을 발굴하고 이들이 성공적인 성장을 이룰 수 있도록 다양한 투자 및 지원 활동을 전개할 계획이라며 이를 통해 그룹과 스타트업이 동반 성장하고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는 선순환 생태계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광재 기자 voxpop@internews.kr

<저작권자 © 인터페이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set_C1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